하나님을 사랑하고 이웃을 돌보는
  • HOME
  • LOGIN
  • JOIN
  • SITEMAP

커뮤니티

하나님을 사랑하고 이웃을 돌보는 언덕교회입니다.

temp

 
작성일 : 14-01-01 05:37
사무엘상 19장(1Samuel)
 글쓴이 : 이경숙
조회 : 1,948  
[공동번역]
제19장
 
 
[요나단이 다윗을 감싸 주다]
1. 사울이 아들 요나단과 온 시종들에게 다윗을 죽이겠다는 이야기를 털어놓았다. 그러나 사울의 아들 요나단은 다윗을 매우 좋아하였으므로
2. 다윗에게 귀띔해 주었다. "아버지가 자네를 죽이려고 하니 내일 아침은 숨어서 꼼짝 말고 몸조심하게.
3. 자네가 숨어 있는 들로 아버지를 모시고 나가 곁에서 자네 이야기를 하여 아버지마음을 떠보고 나서 자네에게 알려주겠네."
4. 그리고 요나단은 아버지에게 다윗을 두둔하며 말하였다. "아버님, 아버님의 신하 다윗을 억울하게 하지 마십시오. 다윗이 아버님께 최선을 다해서 잘 해드린 것밖에 무슨 잘못이 있습니까?
5. 그는 목숨을 걸고 불레셋 장수를 죽였습니다. 그래서 야훼께서 온 이스라엘에게 대승을 안겨주신 것을 보시고 아버님도 기뻐하시지 않으셨습니까? 그런데 어째서 다윗을 죽여 죄없는 피를 억울하게 흘리게 하시렵니까?"
6. 사울은 요나단의 말을 듣고 "야훼께서 살아 계시는 한 다윗을 죽이지 않겠다." 하고 맹세하였다.
7. 요나단은 다윗을 불러 이 모든 것을 일러주고 나서 사울에게 데리고 들어가 전처럼 모시게 하였다.
8. 전쟁이 다시 일어나자 다윗은 전장에 나가서 불레셋과 싸워 그들을 크게 무찔러 쫓아버렸다.
[남편을 살린 미갈의 슬기]
9. 사울이 궁에서 창을 들고 앉아 있을 때 야훼에게서 온 악령이 그에게 내렸으므로 다윗이 그 앞에서 수금을 탔다.
10. 그 때, 사울이 창으로 다윗을 벽에 박으려고 했으나 다윗이 왕의 창을 피하는 바람에 창이 벽에 꽂혔다. 다윗은 도망쳐 나왔다.
11. 그 날 밤 사울은 군졸들을 다윗의 집으로 보내어, 지키고 있다가 아침에 죽이라고 하였다. 다윗의 아내 미갈이 이를 눈치채고 남편에게 "목숨을 건지려거든 이 밤으로 도망치셔요. 그러지 않았다간 내일은 죽게 될 것입니다." 하고 말하였다.
12. 그리고 다윗을 창문으로 내려보내어 빠져 나가게 하였다.
13. 미갈은 집안 수호신을 가져다 침대에 누이염소털로 짠 것을 그 머리에 씌운 다음 옷으로 덮어놓았다.
14. 사울이 보낸 군졸들이 다윗을 잡으러 왔을 때 미갈은 그가 와병 중이라고 하였다.
15. 사울은 다시 군졸들을 보내면서 "다윗을 침대째 들어 오너라. 내가 죽여버리겠다." 하였다.
16. 군졸들이 와서 보니 침대에는 머리에 염소털로 짠 것을 씌워놓은 그 집의 수호신이 뉘어져 있었다.
17. 사울미갈에게 "어쩌자고 이런 속임수를 써서 내 원수놈을 빠져 나가게 하였느냐?" 하고 야단치자 미갈아버지에게 "빠져 나가게 해주지 않으면 저를 죽이겠다는데 어떻게 합니까?" 하고 꾸며대었다.
[사울이 접신하다]
18. 다윗은 이렇게 몸을 피하여 라마에 있는 사무엘을 찾아가 사울이 자기에게 한 일을 고하였다. 그는 사무엘과 함께 나욧으로 가서 거기에 머물러 있었다.
19. 사울은 다윗이 라마나욧에 있다는 말을 전해 듣고
20. 군졸들을 보내어 그를 잡아오라고 하였다. 그들이 와보니 예언자들 한 무리가 사무엘 앞에서 신이 들려 있었다. 그 순간 사울의 군졸들에게도 하느님의 신이 내려 그들도 신들린 상태에 빠져버렸다.
21. 사울이 이 소식을 듣고 또 군졸 한 무리를 보냈으나 그들도 신들린 상태에 빠져버렸다. 그는 세 번째로 다시 군졸들을 보냈으나 그들도 신들린 상태에 빠져버렸다.
22. 할 수 없이 사울 자신이 라마를 향해 나섰다. 그가 세구라는 곳에 있는 큰 물웅덩이에 이르러 사무엘과 다윗이 어디 있느냐고 묻자 웬 사람라마에 있는 나욧에 있다고 대답하였다.
23. 이 말을 듣고 라마에 있는 나욧으로 가고 있는데 그에게도 하느님의 신이 내려 라마에 있는 나욧까지 줄곧 신들린 상태로 걸어갔다.
24. 사울도 옷을 벗어 던지고 사무엘 앞에서 신들린 상태에 빠져 하루 밤낮을 알몸으로 쓰러져 있었다. 그래서 "사울도 예언자들 중의 하나더냐!" 하는 말이 나오게 되었다.
[NIV]
Chapter19
 
 
1. Saul told his son Jonathan and all the attendants to kill David. But Jonathan was very fond of David
2. and warned him, "My father Saul is looking for a chance to kill you. Be on your guard tomorrow morning; go into hiding and stay there.
3. I will go out and stand with my father in the field where you are. I'll speak to him about you and will tell you what I find out."
4. Jonathan spoke well of David to Saul his father and said to him, "Let not the king do wrong to his servant David; he has not wronged you, and what he has done has benefited you greatly.
5. He took his life in his hands when he killed the Philistine. The LORD won a great victory for all Israel, and you saw it and were glad. Why then would you do wrong to an innocent man like David by killing him for no reason?"
6. Saul listened to Jonathan and took this oath: "As surely as the LORD lives, David will not be put to death."
7. So Jonathan called David and told him the whole conversation. He brought him to Saul, and David was with Saul as before.
8. Once more war broke out, and David went out and fought the Philistines. He struck them with such force that they fled before him.
9. But an evil spirit from the LORD came upon Saul as he was sitting in his house with his spear in his hand. While David was playing the harp,
10. Saul tried to pin him to the wall with his spear, but David eluded him as Saul drove the spear into the wall. That night David made good his escape.
11. Saul sent men to David's house to watch it and to kill him in the morning. But Michal, David's wife, warned him, "If you don't run for your life tonight, tomorrow you'll be killed."
12. So Michal let David down through a window, and he fled and escaped.
13. Then Michal took an idol and laid it on the bed, covering it with a garment and putting some goats' hair at the head.
14. When Saul sent the men to capture David, Michal said, "He is ill."
15. Then Saul sent the men back to see David and told them, "Bring him up to me in his bed so that I may kill him."
16. But when the men entered, there was the idol in the bed, and at the head was some goats' hair.
17. Saul said to Michal, "Why did you deceive me like this and send my enemy away so that he escaped?" Michal told him, "He said to me, `Let me get away. Why should I kill you?'"
18. When David had fled and made his escape, he went to Samuel at Ramah and told him all that Saul had done to him. Then he and Samuel went to Naioth and stayed there.
19. Word came to Saul: "David is in Naioth at Ramah";
20. so he sent men to capture him. But when they saw a group of prophets prophesying, with Samuel standing there as their leader, the Spirit of God came upon Saul's men and they also prophesied.
21. Saul was told about it, and he sent more men, and they prophesied too. Saul sent men a third time, and they also prophesied.
22. Finally, he himself left for Ramah and went to the great cistern at Secu. And he asked, "Where are Samuel and David?" "Over in Naioth at Ramah," they said.
23. So Saul went to Naioth at Ramah. But the Spirit of God came even upon him, and he walked along prophesying until he came to Naioth.
24. He stripped off his robes and also prophesied in Samuel's presence. He lay that way all that day and night. This is why people say, "Is Saul also among the prophets?"





이경숙 14-01-01 06:01
 
사울의 광기.....욥이 생각납니다......
박경옥 14-01-01 07:52
 
다윗은 이렇게 몸을 피하여 라마에 있는 사무엘을 찾아가... 사무엘과 함께... 머물러 있었다.

하나님이여 나를 지켜 주소서. 내가 주께 피하나이다.
땅에 있는 성도들은 존귀한 자들이니 나의 모든 즐거움이 그들에게 있도다.
2014년 한 해, 모든 영혼들에게 교회를 통해 참으로 피할 곳이 되어지는 주님의 복된 언덕이 되길...
최종국 14-01-01 10:48
 
우리가 승리하려면 사탄을 바로 알아 조심해야 할 경우와 담대히 맞서 싸워야 할 경우를 잘 구분해야 한다.
박창훈 14-01-01 13:28
 
신접한 경험이 여러 번이었던 사울도 결국은 다윗을 죽이려고 하니, 종교체험이 올바른 행동으로 나타나지 않는다면 무기력할 수 밖에 없네요. 올 한해 언덕에서 체험과 생활이 함께 성장하기를 기도합니다!
이승조 14-01-01 14:18
 
맹세하지 말라, 인간을 믿지 말라.
     
이경숙 14-01-02 06:33
 
그럼에도 불구하고.....
유영재 14-01-03 13:17
 
19:9 "사울이 궁에서 창을 들고 앉아 있을 때 야훼에게서 온 악령이 그에게 내렸으므로 다윗이 그 앞에서 수금을 탔다."

"야훼에게서 온 악령이 그에게 내렸으므로"
하나님께서 간섭하신다는 의미로 야훼에게서 온 악령이 그에게 내렸다는 의미인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