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경공부/기도나눔

  • 홈 >
  • 교육/훈련 >
  • 성경공부/기도나눔
성경공부/기도나눔
[우리말성경]-역대하(2Chronicles)제32장 이경숙 2020-03-21
  • 추천 0
  • 댓글 4
  • 조회 20

http://unduk.or.kr/bbs/bbsView/19/5708284

 

32장

 

 

산헤립이 예루살렘을 협박함

 

1.  히스기야가 충성스럽게 이 모든 일을 다 한 후에 앗시리아  산헤립이 와서 유다를 쳤습니다. 산헤립은 견고한 성들을 포위하고 그들을 점령하려고 했습니다.

2.  히스기야는 산헤립이 예루살렘을 치러 온 것을 보고

3.  그 신하들과 용사들과 의논해 성 밖의 샘에서 물의 근원을 막기로 했습니다. 그들은 왕을 도왔습니다.

4.  많은 백성들이 모여 모든 샘과 그 땅을 굽어 흐르는 물길을 막아 버리고 말했습니다. “어떻게 앗시리아 왕들이 이 많은 물을 얻겠는가?”

5.  히스기야는 성벽의 무너진 부분 이곳저곳을 다 고치고 그 위에 망대를 짓는 데 힘을 쏟았습니다. 그는 바깥쪽으로 성벽을 하나 더 세워 다윗의 성을 더욱 강하게 했습니다. 히스기야는 또한 무기와 방패들을 많이 만들었습니다.

6.  그는 사람들을 지휘할 군사령관들을 세우고 그들을 성문 앞 광장 자기 앞에 모으고 위로의 말을 하며 용기를 북돋웠습니다.

7.  “마음을 강하게 먹고 용기를 내라. 앗시리아 왕과 그 큰 군대로 인해 두려워하거나 낙심하지 말라. 우리에게 그보다 더 큰 힘이 있다.

8.  그에게는 육체의 팔뿐이지만 우리에게는 우리 하나님 여호와께서 계시다. 그분이 우리를 도와 우리를 대신해 싸워 주실 것이다.” 그러자 백성들은 유다 왕 히스기야의 말을 듣고 용기를 얻었습니다.

9.  그 후 앗시리아  산헤립과 그 모든 군대들이 라기스를 포위하고 자기 신복들을 예루살렘으로 보내 유다 왕 히스기야와 예루살렘에 있는 유다의 모든 백성들에게 말을 전했습니다.

10.  “위대하신 앗시리아 왕께서 말씀하신다. 지금 너희가 포위된 예루살렘에 있는데 무엇을 믿고 이렇게 당당하냐?

11.  히스기야가 ‘우리 하나님 여호와께서 앗시리아 왕의 손에서 우리를 구해 내시리라’라고 말하는데 그가 너희를 잘못 이끌어 굶주림과 목마름으로 죽게 하는 것이다.

12.  히스기야는 여호와의 산당들과 제단들을 없애고 유다와 예루살렘에 명령을 내려 ‘너희는 한 제단 앞에서 경배하고 거기에 번제물을 올려야 한다’라고 하지 않았느냐?

13.  나와 내 조상들이 다른 땅의 모든 민족들에게 어떻게 했는지 알지 못하느냐? 그 민족들의 신들이 그들의 땅을 내 손에서 건져 낼 수 있었느냐?

14.  내 조상들에게 멸망당한 그 민족들의 모든 신들 가운데 누가 그 백성들을 구해 낼 수 있었느냐? 그런데 하물며 너희 신이 너희를 내 손에서 건져 낼 것 같으냐?

15.  이제 히스기야가 너희를 속이고 너희를 잘못 이끌지 못하게 하라. 그를 믿지 말라. 어떤 민족이나 나라의 어떤 신도 자기 백성들을 내 손이나 내 조상들의 손에서 건져 내지 못했다. 그러니 너희 신이 어떻게 내 손에서 너희를 건져 낼 수 있겠느냐!”

16.  산헤립의 신복들도 여호와 하나님과 그 종 히스기야를 더욱 비난했습니다.

17.  산헤립 왕은 또 이스라엘의 하나님 여호와를 모독하는 내용의 편지를 썼습니다. “다른 땅 민족들의 신들이 그 백성들을 내 손에서 구해 내지 못했던 것처럼 히스기야의 신도 자기 백성들을 내 손에서 구해 내지 못할 것이다.”

18.  그리고 그들은 히브리 말로 성벽 위에 있던 예루살렘 사람들에게 크게 외쳤습니다. 그들은 성을 함락시키려고 백성들에게 두려움을 주며 괴롭게 했습니다.

19.  그들은 예루살렘의 하나님을 사람의 손으로 만든 세상의 다른 민족들의 신들처럼 훼방하며 지껄였습니다.

20.  히스기야 왕과 아모스의 아들인 예언자 이사야는 이 일에 대해 하늘을 향해 큰소리로 기도했습니다.

21.  그러자 여호와께서 한 천사를 보내 앗시리아 왕의 군대의 모든 용사들과 지도자들과 신하들을 죽이셨습니다. 앗시리아 왕은 부끄러움에 휩싸여 자기 땅으로 물러가 자기 신의 신전으로 들어갔는데 그의 아들 몇몇이 그를 칼로 죽였습니다.

22.  이렇게 여호와께서는 히스기야와 예루살렘의 백성들을 앗시리아  산헤립의 손과 다른 모든 사람들의 손에서 구해 내셨습니다. 여호와께서는 그들을 여러모로 돌보아 주셨습니다.

23.  많은 사람들이 예루살렘으로 여호와를 위해 예물들을 가져왔고 유다 왕 히스기야에게 값진 선물들을 가져왔습니다. 그때부터 히스기야는 모든 민족들에게 높은 존경을 받았습니다.

 

히스기야의 교만, 성공, 죽음

 

24.  그때 히스기야가 병이 들어 죽게 됐습니다. 히스기야는 여호와께 기도를 드렸고 여호와께서는 히스기야에게 응답해 기적을 주셨습니다.

25.  그러나 히스기야는 마음이 교만해져 그에게 보여 주신 은혜에 보답하지 않았습니다. 그리하여 히스기야와 유다와 예루살렘에 여호와의 진노가 내렸습니다.

26.  히스기야는 자기 마음의 교만함을 회개했고 예루살렘 사람들도 회개했습니다. 그리하여 히스기야가 사는 동안에 여호와의 진노가 그들에게 내리지 않았습니다.

27.  히스기야는 큰 부와 명예를 가졌고 은, 금, 보석, 향료, 방패 등 온갖 값진 물건들을 두는 창고를 만들었습니다.

28.  히스기야는 또한 추수한 곡식과 새 포도주와 기름을 두는 창고를 지었습니다. 또 여러 종류의 짐승들을 위해 외양간을 만들고 양들을 위해 우리들을 갖췄습니다.

29.  그는 많은 양과 소들을 위해 성을 더 만들었습니다. 하나님께서 그에게 많은 재산을 주셨던 것입니다.

30.  기혼 샘의 위쪽을 막아 다윗 성의 서쪽으로 물길을 튼 사람도 바로 히스기야였습니다. 히스기야가 하는 모든 일이 잘 됐습니다.

31.  그러나 바벨론의 지도자들이 그 땅에 나타난 기적들에 대해 묻기 위해 사절단을 보냈습니다. 하나님께서는 히스기야를 시험해 그의 마음속에 있는 모든 것을 알아보려고 했습니다. 하나님께서는 히스기야 왕이 마음대로 하도록 내버려 두셨습니다.

32.  히스기야가 다스리던 다른 일들과 그의 헌신적인 행동은 아모스의 아들인 예언자 이사야의 예언서와 유다와 이스라엘의 왕들의 역사 책에 적혀 있습니다.

33.  히스기야는 그 조상들과 함께 잠들었고 다윗의 자손들의 무덤이 있는 높은 곳에 묻혔습니다. 온 유다와 예루살렘 백성들은 히스기야가 죽었을 때 경의를 표했습니다. 그리고 그의 아들 므낫세가 뒤를 이어 왕이 됐습니다.

      [출처: GOOD TV 성경읽기]

    추천

댓글 4

  • 박창훈 2020.3.23 19:20

    "이렇게 여호와께서는 히스기야와 예루살렘의 백성들을 앗시리아 왕 산헤립의 손과 다른 모든 사람들의 손에서 구해 내셨습니다. 여호와께서는 그들을 여러모로 돌보아 주셨습니다."
    히스기야와 백성들에게 임했던 하나님의 돌보심이 지금 저희에게 절실합니다.

  • 박경옥 2020.3.22 07:40

    하나님께서는 히스기야를 시험해 그의 마음속에 있는 모든 것을 알아보려고 했습니다. 하나님께서는 히스기야 왕이 마음대로 하도록 내버려 두셨습니다. // 하나님의 간섭이 큰 복이네요.

  • 최종국 2020.3.21 13:56

    산헤립의 위협과 같이 오늘날 내 앞에 나를 위협하는 삶의 문제와 고통이 있습니까? 우리와 함께하시는 여호와 하나님을 찾으시기 바랍니다. 히스기야 왕과 이사야 선지자가 하나님께 기도를 드린 것처럼 우리도 하나님께 간절히 기도할 때 하나님은 우리를 지키시고 인도하십니다.

  • 배상필 2020.3.21 12:48


    20. 히스기야 왕과 아모스의 아들인 예언자 이사야는 이 일에 대해 하늘을 향해 큰소리로 기도했습니다.
    21. 그러자 여호와께서 한 천사를 보내 앗시리아 왕의 군대의 모든 용사들과 지도자들과 신하들을 죽이셨습니다. 앗시리아 왕은 부끄러움에 휩싸여 자기 땅으로 물러가 자기 신의 신전으로 들어갔는데 그의 아들 몇몇이 그를 칼로 죽였습니다.

    앗시리아의 산헤립이 예루살렘을 포위했을 때 히스기야 왕과 예언자 이사야가 기도했더니 여호와의 천사가 군대를 무찌렀다고 기록을 합니다. 열왕기하 19장 35절에는 여호와의 사자가 군사 십팔만 오천 명을 쳤다고 기록합니다.

    전에 우리가 북클럽 '구약, 문헌과 비평'에서 본 것처럼 이 사건과 관련된 앗시리아의 고고학 자료에 따르면 이 전쟁 이후에 히스기야가 산헤립에게 금, 은, 보석을 보내고, 무기들, 정예 부대들, 그의 딸들과 궁녀들도 보냈다는 기록이 있다고 합니다.(참고, http://ergonia.org/2018/10/hezekiah/)
    그래서, 학자들은 히스기야가 산헤립에게 항복을 선언하고 조공을 바친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어찌되었던 예루살렘은 멸망당하지 않았고, 산헤립은 물러간 사건에 대해서 역대기의 저자는 하나님의 도우심이었다고 기록을 하고
    이스라엘 백성들에게 하나님을 의지할 것을 권면합니다.

    하나님이 우리의 소망임을 고백합니다.
    하나님이 환난 날에 피할 바위가 되시기도 하지만,
    그렇지 않은 일상에서도 그 삶의 이유가 됩니다.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추천 조회
이전글 [우리말성경]-역대하(2Chronicles)제33장 [4] 이경숙 2020.03.22 0 35
다음글 [우리말성경]-역대하(2Chronicles)제31장 [4] 이경숙 2020.03.20 0 25